엑사랩 이브코인, 비비럭과 업무협약 체결…실생활 사용 코인 추진
엑사랩 이브코인, 비비럭과 업무협약 체결…실생활 사용 코인 추진
  • 편집부
  • 승인 2019.01.10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사랩 이브코인, 비비럭과 업무협약 체결실생활 사용 코인 추진

 

블록체인 전문기업 엑사랩이 개발한 이브코인이 마케팅 플랫폼 비비럭과 손잡았다고 10일 밝혔다. 이 협약으로 엑사랩은 실생활에 사용하는 코인으로 발돋움한다는 계획이다.

 

엑사랩은 블록체인 기반의 서비스 플랫폼을 연구, 개발하고 있는 업체다. 홍콩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인 BTCC와 한국 업체로는 처음으로 슈퍼노드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이를 통해 엑사랩은 BTCC 거래소에 우선적으로 상장을 추천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받고 한국 내 영업을 총괄하게 됐다. BTCC는 세계 최초의 암호화폐 거래소로 2011년부터 운영됐으며 한 때 후오비, 오케이엑스와 함께 빅3로 불렸다.

 

또한 엑사랩은 투자형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오픈트레이드와 업무협약을 맺는 등 다양한 업체와 꾸준히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이를 통해 암호화폐가 사용되는 시장을 넓히고 있다. 이번 비비럭과의 협력도 이러한 진행 방안 중 하나다.

 

마케팅 플랫폼 비비럭은 3개월의 베타 테스트를 거쳐 6월 말 그랜드 오픈을 앞두고 있는 플랫폼이다. 쇼핑몰과 쿠폰을 하나로 합쳐 기업이나 단체의 마케팅 전략에 차별화를 두고 있다. 이를 통해 기업의 고충을 해소하고 글로벌 타켓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엑사랩과의 협업을 통해 비비럭은 기존의 유저에게 지급한 포인트 대신 이브코인을 기축 코인으로 지급하게 된다. 따라서 이브코인을 보유하고 있는 유저들은 비비럭을 통해 다양한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암호화폐 시장의 침체는 실생활에 사용할 수 있는 여부가 불투명했다는 점이 가장 컸다. 비트코인을 비롯한 메이저 코인의 활용 가능성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면서 암호화폐 가격 하락이 동시에 이뤄진 것이다.

 

따라서 많은 암호화폐 기업들은 실생활 응용을 위한 방법을 찾고 있다. 가장 유력시 되는 방법은 이커머스에서의 활용이지만 암호화폐를 기축 코인으로 사용하려는 시도가 쉽게 이뤄지지 않았다.

 

비비럭은 기존 기업이나 단체가 마케팅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예산과 비용을 적지 않게 할당하는 점에서 문제의식을 느껴 탄생한 플랫폼으로, 테스트 당시 사용자 만족도 5.0점 만점 중 4.9점을 받았다.

 

이브코인은 현재 베트남 및 일본 협력업체를 통한 코인 사용 계약을 앞두고 있다. 비비럭과의 협업을 통해 직구몰, 오프라인 마켓을 통해 이브코인을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