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진 코인의 ERC-1155, 이더리움 토큰 표준 공식 데뷔
엔진 코인의 ERC-1155, 이더리움 토큰 표준 공식 데뷔
  • 편집부
  • 승인 2019.06.18 2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진 코인의 ERC-1155, 이더리움 토큰 표준 공식 데뷔

 

블록체인 게임 개발 플랫폼이자 암호화폐인 엔진 코인(ENJ)을 제공하고 있는 엔진(enjin.io)은 이더리움 기반의 멀티토큰 표준안인 ERC-1155가 최종 단계를 거쳐 이더리움 공식 토큰 표준이 되었다고 18일 밝혔다.

 

ERC-1155는 엔진의 최고기술책임자(CTO)인 비텍 라돔스키가 제안한 새로운 이더리움 토큰 아이템 표준안으로 오늘부로 공식적인 이더리움 토큰 표준이 되어, 영구적으로 변경되지 않고 전체 이더리움 개발 커뮤니티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ERC-1155는 대체 가능(FT: Fungible Token) 및 대체 불가능(NFT: Non-Fungible Token)한 토큰 두 개 모두 처리하는데 사용될 수 있어 ERC-20ERC-721 토큰 표준보다 더 강력하고 효율적인 표준안으로 평가받는다. ERC-1155의 핵심 아이디어는 하나의 스마트 컨트랙트로 무한대의 토큰을 생산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 토큰을 생성할 때마다 각기 다른 스마트 컨트랙트가 필요한 ERC-20 ERC-721과 달리, ERC-1155는 단 하나의 스마트 컨트랙트로 여러가지 토큰을 생성하고 관리할 수 있다.

 

또한, ERC-1155ERC-721과 하위 호환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었으며, ERC-20 토큰처럼 작동하도록 설정할 수 있다. 즉 개발자는 지갑, 거래소 혹은 마켓플레이스에서 ERC-20 혹은 ERC-721 토큰과 같은 기능을 하는 ERC-1155 토큰을 생성할 수 있다.

 

이더리움 생태계에서 가장 큰 걸림돌이 되는 부분은 가스 비용인데, 이는 모든 작업을 25,000개 이상의 이더리움 노드에 기록해야 하므로 발생한다. ERC-1155는 토큰을 생성하는데 필요한 코드 양을 최소화함으로써 가스 요금을 크게 줄여주며,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남아있는 중복된 ERC-20 ERC-721 코드 양의 증가 역시 줄여주는 역할을 한다.

 

또한, 표준화된 데이터 구조 덕분에 ERC-1155를 사용하는 모든 게임, 앱 또는 웹 사이트는 다른 개발자가 생성한 다른 ERC-1155 토큰을 자신의 서비스에 쉽게 통합할 수 있다. 이렇게 되면 플랫폼 간 자산 공유가 가능해지며 엔진은 이를 다중 게임 세계(멀티버스, Multiverse)’라고 부른다. 이를 통해 개발사마다 만든 여러 게임을 오고 갈 수 있는 공유 게임 캐릭터와 아이템을 도입할 수 있어 게임 자산 가치를 높일 뿐 아니라,지금까지 없었던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수 있다는 점에서 게임업계의 높은 기대감을 낳고 있다.

 

한편, 엔진은 3개월 전 이더리움 테스트넷에 유니티용 블록체인 SDK와 엔진 플랫폼을 출시하여 개발자가 블록체인 관련 코드를 작성하지 않고도 블록체인 게임을 만들고 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7,000개가 넘는 게임, , 웹 사이트에서 엔진 플랫폼을 활용하여 ERC-1155 블록체인 자산을 만들고 통합하고 있다.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