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 12. 01(화) 23:49
페이지상단으로이동

스페인, 암호화폐 신고 의무화 법안 발의…해외 자산도 포함

    • 입력 2020-10-14 17:56

스페인 의회가 암호화폐 납세 신고를 의무화하는 새 법안을 논의한다고 13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해당 법안은 암호화폐 보유자가 보유 금액 및 관련 소득을 세무 당국에 신고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신고 대상에는 국외 보유 및 거래 내역도 포함된다.

암호화폐 납세를 의무화하는 '조세 사기 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안'은 불법 납세 행위를 근절하기 위한 종합 법안으로 지난달 내각의 승인을 받았다.

해당 법안은 개인 간 현금 거래 한도를 이전 수준인 2,500유로(330만원)로 유지한 반면, 상업적 현금 거래 한도는 1,000유로(130만원)로 하향 조정했다.

1,000유로 이상 규모의 상업적 거래는 온라인을 통해 전자적인 형태로 진행돼야 한다. 당국이 자금 흐름을 감독하기 위해서다.

스페인 의회는 올 들어 암호화폐 규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암호화폐 거래소, 월렛 제공업체, 수탁업체가 자금세탁방지(AML)·테러자금조달방지(CTF) 규정을 준수하도록 강제하는 법안 작업을 추진했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닫기